UPDATED. 2019-08-26 17:59 (월)
권오중, 아들 발달장애 밝혀…시한부 90% 판정 무엇?
권오중, 아들 발달장애 밝혀…시한부 90% 판정 무엇?
  • 박병욱
  • 승인 2019.02.24 2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SBS '궁민남편')
(사진: SBS '궁민남편')

권오중 아들 발달장애 고백이 시선을 끌고 있다.

오늘(24일) SBS '궁민남편'에서는 줄곧 유쾌한 입담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던 권오중이 아들과 관련된 고백에 무너져 내리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그는 지난해 12월에도 "아들이 겪고 있는 발달장애 때문에 제대로 된 취미나 오롯이 나를 위해 산 적이 없다"라는 안타까운 사연을 밝히기도 했다.

또한 지난 2001년 시한부 판정을 받았던 아들의 절망적인 상황에 대해 밝힌 바 있다.

그는 "90% 이상 시한부 확정 판정을 받고 온 가족이 눈물 바다가 됐다. 시트콤 촬영 중이라 밖에서는 늘 밝은 모습을 보였지만 집에 오면 무너져 기도하기 바빴다"라며 당시 상황을 전했다.

이어 "아이가 시한부 판정을 받았던 병은 근육이 하나도 남지 않은 채 결국 사망에 이르는 병으로 알려졌고, 이 판정은 결국 잘못된 진찰로 밝혀졌다"라며 기적을 전파했다.

한편 남들과 다른 가족을 이끌고 있는 그를 향해 응원과 박수가 쏟아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