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22 18:41 (월)
교통사고 후 흔하게 나타나는 '채찍질 증후군'이란?
교통사고 후 흔하게 나타나는 '채찍질 증후군'이란?
  • 이혜지 기자
  • 승인 2019.01.25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통사고 후 목의 과도한 펴짐으로 인한 통증
꾀병환자로 오인받기 쉬워 만성 통증으로 이어져

출근을 하기 위해 신호 대기 중에 뒤차의 추돌로 인해 목이 심하게 아파 병원을 찾은 회사원 김 모(27) 씨는 의사로부터 채찍질 증후군이란 진단을 받았다. 

바로세움병원 신경과 김효정 원장
바로세움병원 신경과
김효정 원장

채찍질 증후군은 교통사고로 인한 질병으로 가장 흔하게 발생하는 목 손상이다.

교통사고로 병원으로 이송된 환자 중 60%는 목 통증을 호소하지만 대부분 꾀병 환자로 여겨지기 십상이다.

그러나 실제로 목에 갑작스런 충돌을 받고 나면 통증은 물론 운동기능장애, 두통, 감각손실이 3개월 이상 지속되는 경우도 있다.  
이들 중 1/4은 1년 이상 목 통증이 지속된다. 

채찍질 손상이란 간접적인 힘에 의해 목 부위가 갑자기 젖혀지게 되어 발생한 손상을 말하는데, 경추의 인대와 근육들이 과도하게 늘어지면서 휘는 모양이 순간적으로 채찍질과 비슷한 모양을 보여주기에 채찍질 증후군이라 부른다.

후면 충돌 시 속도의 급격한 변화로 인해 목이 앞으로 굽혀질 때 머리의 앞 굽힘은 턱이 가슴에 닿아 제한을 받게 되고 외측 굽힘은 귀가 어깨에 부딪치면서 멈추게 된다. 

이런 충격은 목뼈의 정상적인 운동범위 안에서 일어나 목의 추간관절에 긴장을 일으키지 않지만 뒤쪽 방향으로의 움직임은 뒷머리가 흉곽 후면까지 꺾여 멈춰지므로 정상적인 범위를 훨씬 넘어선다. 

머리 반동으로 목이 심하게 앞으로 숙여져 금방 중립자세로 돌아오지만 이때 갑작스런 과다한 펴짐으로 목 손상이 발생한다.

정면 충돌 시에는 반대현상이 일어난다. 

채찍질 손상 환자들에서 보이는 여러 증상은 목뼈의 뒤쪽관절 이상이다.

교통사고의 경우 손상 직후에는 증상이 보이지 않다가 시간이 지나면서 증상이 서서히 나타나는 경우가 많다. 

바로세움병원 신경과 김효정 원장은 “채찍질 증후군의 가장 큰 증상은 근육인대의 가벼운 손상으로 인한 통증과 신경손상, 디스크 손상이 발생하기도 하고 심각한 경우 목 인대 파열이나 경추의 골절이 발생하기도 한다”고 말했다.

자동차 사고 시 목이 앞뒤로 급격하게 젖혀지는 것이 손상을 일으키는 주 원인이다. 

이는 남성이 여성보다 더 많이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그 이유는 남자가 여자보다 경추와 흉추의 근육 조직이 더 강하기 때문이다.

증상으로는 목과 머리 부분의 운동범위 감소, 두통, 팔저림 증상을 보이기도 한다.

목의 통증과 손상 정도를 보고 필요한 경우 보조기를 착용한다.

과도한 안마나 스트레칭은 오히려 증상을 악화시킬 수 있으므로 피하는 것이 좋다.

무엇보다 안정이 우선이며 얼음찜질 및 가벼운 운동으로 근육과 인대의 긴장을 풀어주는 것이 중요하다. 

치료시기를 놓쳐 방치하게 되면 만성통증이 되기 쉽고 증상이 점점 굳어지면서 치료기간이 길어질 수 있다. 

채찍질 증후군이 발병하면 빠른 시간 내 내원해 정확한 진단과 치료를 받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