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3-23 15:29 (토)
천사의사 성폭행, 미성년자 피해가 반 이상…"내가 네 아버지" 범행 십 년 넘게 이어져
천사의사 성폭행, 미성년자 피해가 반 이상…"내가 네 아버지" 범행 십 년 넘게 이어져
  • 강나라
  • 승인 2019.01.10 2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JTBC 뉴스 캡처)
(사진: JTBC 뉴스 캡처)

60대 의사 ㄱ씨가 저지른 충격적인 성범죄가 밝혀졌다.

JTBC는 9일 일명 '천사의사'로 알려진 60대 의사 ㄱ씨가 지난 2일 성폭행 혐의로 구속됐다고 보도, ㄱ씨는 아동복지시설 그룹홈을 운영하며 버림받은 아이들을 데려와 악단을 꾸리는 등 선행을 보여줘 천사의사로 세간의 뜨거운 관심을 받은 바 있다.

ㄱ씨가 보여준 선행과 정반대되는 충격적 범행이 JTBC의 보도로 알려진 가운데 ㄱ씨는 십수 년간 자신이 데려온 아이들을 상대로 성범죄를 저지른 것으로 파악됐다.

ㄱ씨에 피해를 입은 피해자들 대다수가 미성년자인 상황. 그룹홈의 대표로 관리자를 수행하고 있는 A씨 또한 수년간 ㄱ씨에 성범죄 피해를 입은 피해자로 알려져 세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처럼 ㄱ씨는 A씨가 대표로 있는 그룹홈을 이용해 별다른 어려움 없이 피해자들을 향한 성범죄를 이어왔던 바. ㄱ씨가 범행 전 "이제는 내가 너의 아버지. 나만 믿어라. 내 말이 곧 하나님의 말이다"라고 말했다는 피해자들의 증언이 이어져 국민들을 분노케 했다.

ㄱ씨의 범행의 피해자들이 이미 파악된 이들 외에도 더 있을 것이라는 추측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전형적인 그루밍 범죄를 저지른 ㄱ씨의 충격적인 모습을 향한 비난 여론이 증폭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