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1-16 18:15 (수)
현빈·손예진, 밀월여행 중? "골프장에서 봤는데 너무 예뻐" 목격담 잇따라
현빈·손예진, 밀월여행 중? "골프장에서 봤는데 너무 예뻐" 목격담 잇따라
  • 박병욱
  • 승인 2019.01.10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빈·손예진 스캔들 (사진: 손예진 SNS)
현빈·손예진 스캔들 (사진: 손예진 SNS)

배우 현빈, 손예진의 밀월여행 목격담이 세간의 화두에 오르내리고 있다.

9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미국 LA에서 밀애를 즐기는 현빈과 손예진을 봤다"는 내용의 목격담이 공개됐다.

두 사람 모두 미국 모처에서 휴식을 보내고 있는 것으로 밝혀진 가운데 양측 소속사는 "함께 있지 않은 것으로 안다"며 누리꾼의 제보를 부인했다.

평소 두터운 친분을 과시하며 팬들의 호응을 모았던 두 사람은 지난해 11월, 국내 골프장에서 목격되며 이목을 모았다.

당시 한 온라인 카페에는 "골프장에서 손예진을 봤는데 너무 예쁘고 청순했다"는 글이 게재됐다.

현빈과 손예진을 목격한 또 다른 누리꾼은 지인에게 "너 왔으면 볼 수 있었는데 아깝다"는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두 사람의 밀월여행 목격담을 두고 팬들의 설전이 이어지며 북새통이 벌어진 상황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