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3-20 18:20 (수)
공주시, 올 보통교부세 3249억원...'역대 최대'
공주시, 올 보통교부세 3249억원...'역대 최대'
  • 김형중 기자
  • 승인 2019.01.09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센티브 81억원, 재정운영의 건전성, 효율성 인정 받아

공주시청
공주시청

공주시가 2019년도 보통교부세 3249억원을 확보하면서 민선7기 사업 추진에 힘이 실렸다.

9일 시에 따르면 올해 보통교부세는 지난해 보통교부세 확보액인 2941억원보다 308억원(10.4%)이 증가한 규모로, 공주시 보통교부세 규모 중 역대 최대이며 3000억원을 넘긴 것은 처음이다.

보통교부세는 지방교부세법에 따라 중앙정부가 교부하는 재원으로 용도가 지정된 국고보조금과는 달리 지방자치단체가 자주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재원인데, 공주시 전체 세입예산 중 42.1%를 차지하는 가장 큰 의존재원에 해당한다.

교부세 증가의 주요 요인은 교부세 산정에 반영되는 90여 가지의 각종 통계의 철저한 관리 및 누락된 기초통계, 행정수요 발굴과 세입 확충을 위한 노력의 결과다.

특히, 인건비·경상경비 절감 등 세출예산 효율화와 지방세 징수율 제고 등 세입 확충을 위한 시의 다각적인 노력을 인정받아, 인센티브로 81억을 추가 교부 받았다.

김정섭 시장은 “확보한 보통교부세를 일자리 창출, 생활 SOC 조성 등에 집중 투자해 시민의 행복 증진과 삶의 질 향상에 힘쓸 것”이라며, “올해 시정화두인  토고납신(吐故納新)의 정신으로 신바람 공주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