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다건, "제발…이건 너무 심하다" 몸매 품평하는 일베에 고통 호소
황다건, "제발…이건 너무 심하다" 몸매 품평하는 일베에 고통 호소
  • 박병욱
  • 승인 2018.12.12 0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황다건 SNS)
(사진: 황다건 SNS)

극우 성향 웹 커뮤니티 '일간베스트저장소'(이하 일베)가 또 다시 사회적 물의를 일으켰다.

최근 '일베' 게시판에 치어리더 황다건의 몸매를 품평하는 글이 올라왔다.

이들은 그녀의 사진을 소재로 외모품평은 물론 성적 농담을 주고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1일 그녀는 SNS에 얼굴을 합성한 야한 사진과 불건전한 영상을 '일베' 회원들에게 받으며 지속적인 괴롭힘에 시달려온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그녀는 "이건 너무 심하다"면서 "제발, 이젠 겁이 난다"며 고통을 토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