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형 시험발사체 누리호 발사 성공
한국형 시험발사체 누리호 발사 성공
  • 이지수 기자
  • 승인 2018.11.28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고흥 나로우주센터 151초 연소 429km 낙하

한국형 시험발사체 누리호가 28일 오후 4시 고흥 나로우주센터에서 발사했다.(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

국내 독자기술로 제작한 시험발사체 누리호가 시험발사에 성공했다.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28일 오후 4시 시험발사체 ‘누리호’가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 발사대에서 발사해 예정된 시각에 이륙한 뒤 낙하했다고 밝혔다.

누리호 시험발사체는 음속돌파 최대동압 1단 연소 종료 100km 고도 진입, 고도 185km 도달, 100km 고도 재진입을 차례로 진행하며 비행했다.

누리호의 엔진은 발화 후 151초 간 안정적으로 연소했다. 연구원 측은 연소 목표치인 140초 이상을 달성했으며 엔진이 종료된 시점은 75km 고도까지 상승했다고 밝혔다.

누리호 발사후 151초 연소후 429km 비행해 제주도 남동쪽 공해상에 낙하했다.

엔진 연소 종료 후 포물선형 비행궤적을 따라 나로우주센터에서 429km 떨어진 제주도 남동쪽 공해상에 안전하게 낙하했다.

이번 발사된 시험발사체는 한국형발사체에 사용될 75톤급 엑체엔진의 성능을 실제 비행 시험으로 검증하기 위해 제작한 1단형 발사체이다. 이번 발사로 성공적으로 검증이 되면 한국은 ‘발사체 엔진 기술 보유국’으로 인정받게 된다.

누리호가 성공적으로 개발된다면 고도 600~800㎞의 지구 저궤도에 중량 1.5t급의 실용위성을 우리 땅에서 우리 힘으로 올려놓을 수 있게 된다.

이번 시험발사 성공으로 향후 75톤급 엔진 4기를 묶어 해 300톤급 1단 엔진을 만들고 75톤급 2단, 7톤급 3단을 개발·조립하게 되면 2021년 국내 기술로 만든 우주 발사체를 갖게 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