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9 11:09 (수)
'수천만원 전달' 방차석 서구의원 구명탄원 논란
'수천만원 전달' 방차석 서구의원 구명탄원 논란
  • 지상현 기자
  • 승인 2018.11.12 14:1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원봉사회 이어 김소연 시의원도 탄원 연명 계획
검찰 수사 중인 점 고려 적절치 않다는 주장도 제기

선거브로커에게 수천만원을 건넨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고 있는 방차석 서구의원에 대한 구명 탄원이 이어지면서 일각에서 뒷말이 나오고 있다. 사진은 최근 검찰이 압수수색한 방 의원 사무실.

김소연 대전시의원의 폭로로 불법선거자금 요구 사건이 드러나면서 검찰 수사가 본격 진행 중인 가운데 선거브로커에게 수천만원을 건넨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고 있는 방차석 서구의원에 대한 구명탄원이 잇따르고 있어 논란이 일고 있다.

12일 지역 정가에 따르면 방 의원이 오래전부터 활동해 왔던 자생단체를 중심으로 방 의원의 선처를 요구하는 연판장이 나돌고 있다. 이 연판장에는 서구자원봉사협의회장을 지낸 방 의원의 억울함을 호소하는 내용이 담겨 있다.

연판장에는 "방 의원은 의원이 되기 훨씬 이전부터 많은 봉사활동을 이어온 선량한 이웃"이라며 "방 의원은 고의로 위법행위를 하지 않았을 것이다. 방 의원이 선량하고 마음이 여려 어리둥절한 틈을 이용해 부추기고 윽박질러 잘못을 야기했을 것"이라고 기재돼 있다.

또 "사람의 한번 실수를 용서해 주시기 바란다. 그렇게만 해주면 서구민을 위해 온 몸을 바쳐서 봉사할 사람"이라며 방 의원을 옹호한 뒤 "지역에서 방 의원을 손가락질하고 욕하며 흉보는 사람은 없었다. 그래서 그를 이용하고 돈을 뜯는 일이 생긴 것"이라고 방 의원의 억울함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탄원서에 서명받은 한 주민은 "방 의원이 탄원서를 받아달라고 부탁해 지인들에게 서명받았다"면서 "봉사의 길을 30년동안 걸어온 분인데 너무 억울해 하셔서 탄원서를 받아서 드렸다"고 말했다. 탄원서는 방 의원의 요구에 따라 작성됐으며 연판장과 함께 방 의원에게 전달돼 검찰에 제출될 것으로 알려졌다. 더불어민주당내 선출직들도 연판장에 서명했다.

방 의원에 대한 탄원서는 자생단체 뿐만이 아니다. 이번 사건을 최초 폭로한 김소연 대전시의원도 조만간 주변인들에게 서명을 받아 검찰에 제출한다는 계획이다.

김 의원은 "방 의원은 사기나 공갈의 피해자일 뿐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를 적용할 게 아니다"며 "기계적으로 공선법을 적용할 것이 아니라 사건의 내용을 봐야 한다. 그런 의미에서 개인적으로 방 의원을 잘 봐달라는 탄원서를 검찰에 제출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이같은 움직임에 대해 지역사회 일각에서는 부적절한 행동이라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선거전부터 선관위를 통해 선거자금을 비롯한 불법 선거에 대해 수 차례 교육을 받았음에도 자원봉사자에게 금품을 전달한 것은 분명히 잘못된 것이고 불법이기 때문에 처벌을 받아야 한다는 것이다.

지역정가 한 인사는 "수 차례 선관위 등에서 수시로 불법선거등에 대한 안내를 받아왔는데도 불구하고 명백한 금권불법선거를 자행한 사람을 잘 모르고 했다는 이유로 사법기관에 선처해달라 하는것은 불법선거를 용인해달라는 것이자 지역주민을 무시하는 처사"라며 "선거법 위반에 대한 처리 형평에도 맞지 않고 후안무치한 행태"라고 지적했다.

또 다른 인사도 "지금은 방 의원에 대한 탄원서를 낼 것이 아니라 사건의 실체를 정확하게 파헤치고 잘잘못을 명확하게 따져 다시는 불법선거자금을 요구하는 사건이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면서 "사건 당사자들도 숨김없이 검찰 수사에 임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사건과 관련해 김 의원과 방 의원에게 금품을 요구한 국회의원 비서관 출신 변모(44)씨와 변씨와 공모한 혐의로 전문학(48) 전 대전시의원이 구속됐다. 검찰은 방 의원이 변씨에게 2000만원 이상의 금품을 전달한 것으로 보고 자택과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한 데 이어 참고인 신분에서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해 조사를 진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천환 2018-11-12 16:50:52
폴리바기닝이 필요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