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15 20:01 (월)
구만섭 천안부시장 “현안 사업 연착륙 도울 것”
구만섭 천안부시장 “현안 사업 연착륙 도울 것”
  • 황재돈 기자
  • 승인 2018.10.22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28대 부시장 취임..“직원 부담 줄여가겠다”

구만섭 천안시 신임 부시장이 22일 시청 브리핑실을 방문해 기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있다.
구만섭 천안시 신임 부시장이 22일 시청 브리핑실을 방문해 기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있다.

구만섭(52) 천안시 부시장은 22일 “천안시 현안사업이 연착륙으로 갈 수 있도록 능력을 발휘하겠다”고 취임 일성을 밝혔다. 

구 부시장은 이날 취임식 후 시청 브리핑실을 방문한 자리에서 역할을 묻는 질문에 이같이 말했다. 중앙부처에서 오랫동안 일해 온 만큼 천안역세권 뉴딜사업,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건설, 성환종축장 이전 등 사업에 있어 중앙부처 지원을 이끌어내겠다는 의지로 풀이된다.

이어 구 부시장은 조직내부 업무혁신을 이루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현재 업무에 있어 해야 할 일과 버려야 할 일이 있을 것”이라며 “버려도 될 일들을 발굴해 한정된 자원에서 일하는 직원들의 부담을 줄여가겠다”고 말했다.

천안과의 인연에 대해선 “개인적인 인연은 없지만 충남에 살면서 수부도시 천안을 동경해왔다”고 말했다.

한편 충남 서천 출신인 구 부시장은 경기 대신고, 국민대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한 뒤 행정고시 38회로 공직생활을 시작했다. 애틀란타 총영사관 영사, 행안부 장관실 비서실장, 국민대통합위원회 기획정책국장, 과거사관련업무지원단장, 지방자치인재개발원 교수부장 등을 역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