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시덕 전 공주시장 기소의견 검찰에 송치
오시덕 전 공주시장 기소의견 검찰에 송치
  • 김형중 기자
  • 승인 2018.10.15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경찰 11일 공직선거법 위반혐의 오 전 시장 등 3명 대전지검 공주지청에 송치 밝혀.

 

대전지방검찰청 공주지청 로고
대전지방검찰청 공주지청 로고

오시덕 전 공주시장 등 3명이 6.13 지방선거와 관련해 선거법 위반혐의로 경찰의 수사를 받았으나 최근 검찰에 기소의견으로 송치됐다.

15일 공주경찰서는 공직선거법 위반혐의로 오 전 시장과 당시 부시장이었던 P씨, 과장 O씨를 지난 11일 대전지검 공주지청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같은 혐의로 함께 조사를 받은 L서기관과 2명의 Y사무관은 불기소 의견으로 넘긴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5월 10일 오후 7시께 공주시 의당면 J식당에 모여 오 예비후보 지지 건배사를 하는 등 공직선거법 위반 사실이 드러나 조사를 받아왔다.

선관위는 당시 모임에 참석했던 공주시청 및 각 읍·면·동과 사업소 근무 토목직 30~40여명으로 구성된 일명 토공회 회원들을 상대로 조사를 벌인 후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특히 이 자리에는 공주시장 권한대행을 맡고 있던 P 부시장과 국·과장 등 고위급 공무원들이 참석해 공무원들의 불법 선거개입 논란과 함께 김정섭 후보(현 시장) 측의 거센 반발을 불러 일으켰다.
 
검찰 관계자는 “선거법 위반 사건의 공소시효 만료일인 12월 12일 이전에 사건 수사를 마무리 짓고 기소여부 등 최종 판단해 처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선거소송은 신속한 재판진행을 위해 재판기간에 제한을 두고 있다. 1심은 공소제기일부터 6개월 이내에 끝내고, 2심과 3심은 전심 선고일로부터 3개월 이내에 마치도록 돼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