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1-16 21:28 (금)
비리 사립유치원 명단 공개, 대전‧충남 ‘일파만파’
비리 사립유치원 명단 공개, 대전‧충남 ‘일파만파’
  • 국회=류재민 기자
  • 승인 2018.10.15 10:34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원 차량 보험료‧경조사비 회계 처리 등 대전 82곳, 충남 21곳 '적발'

비리 사립유치원 명단 공개 이후 대전과 충남지역에도 파장이 확산하고 있다. MBC홈페이지 갈무리
비리 사립유치원 명단 공개 이후 대전과 충남지역에도 파장이 확산하고 있다. MBC홈페이지 갈무리

비리 사립유치원 명단 공개 이후 대전과 충남지역에도 파장이 확산되고 있다. 특히 이번 명단 공개로 대전·충남 사립유치원 비리가 심각한 것으로 파악되면서 법적으로 감사 권한을 가진 지역교육청이 전반적·상시적 감사시스템을 구축해야 한다는 지적이다.

국회 교육위원회 박용진 의원(더불어민주당. 서울 강북을)이 공개한 전국 17개 시‧도교육청의 사립유치원 2014∼2017년 감사 결과 사립유치원 1878곳에서 비리 5951건이 적발됐다. 적발 금액은 총 269억원에 달한다.

이번에 공개된 사립유치원 명단 중 대전은 82곳에 달하고 충남은 21건이 적발됐다. 이중 대전의 한 유치원은 직원 차량 보험료와 수리비를 유치원 회계에서 지출하고, 교사 채용시 등록기준지에 결격 여부를 확인하지 않은 사실이 적발됐다. 이로 인해 해당 유치원은 경고와 주의 처분과 함께 2000여만원이 회수 조치됐다.

또 D유치원과 E유치원은 상근 직원이 아닌 자에게 경조사비를 유치원 회계에서 지급했다 적발됐다.

충남의 S유치원은 유치원장 소유 토지를 본인과 임대계약 체결 후 체험학습장 사용료 명목으로 4320만원을 지급했고, 시설공사비 정산도 소홀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로 인해 원장은 경고 조치와 4400여만원의 회수 조치가 내려졌다.

현재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사립유치원 비리 엄단과 전체 감사결과를 공개하는 한편, 어린이집도 철저한 감사를 해달라는 청원이 수십 건 올라오는 등 파문이 가라앉지 않고 있다.

이런 가운데 박용진 의원은 감사결과 보고서와 리스트를 각 시‧도교육청별 2013~2018년 자료까지 추가로 확보해 공개할 방침이다. 박 의원은 “현재보다 감사 적발 유치원 수와 적발 건수, 금액이 커질 수 있다”고 말했다.

교육부 역시 각 시‧도교육청 협조를 얻어 유치원 감사결과를 실명으로 공개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밝혀 원아 모집을 앞둔 지역 유치원들이 잔뜩 긴장하고 있는 분위기다.

대전-충남지역 비리 적발 사립유치원 명단은 아래 첨부파일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대전-충남 비리 적발 사립유치원 공개 명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민 2018-10-16 16:53:09
어린이집, 유치원비리는 국가지원금이 생겨날때부터 있어왔지요. 그런데 이제와서 호들갑이니 그동안 행정당국은 뭐했나요? 경찰은 관련공무원들을 직무유기로 철저히 수사하길 바랍니다.

김철연 2018-10-16 12:15:07
몇년전에 대전시의원(비례대표)이 운영하던 유치원(서구 관저동)이 비리가 있어 검찰고소 당한 것이 기억이 나네요. 아직도 이런 비리들이 근절되지 않았다니 기가막힙니다.

김철연 2018-10-16 12:09:26
비리유치원 글씨가 너무 작아 안보이니 확대 요청합니다.

어수정 2018-10-16 10:01:13
일파만파라할것없이모조리정확하게조사를해서
어린이집없앨것은단검에없애버리고비리가있으면
전액환수조치해야지

FBI 2018-10-15 20:49:41
겁이 없어서 혹은 실수로 잡힌 것이 아니길 바랄 뿐이다. 정말 감사를 쉽게 속여먹을 수 있는 똑똑한 도둑놈들을 어떻게 잡아낼까를 쉼없이 고민하고 기관도 있어야 할 듯 하다. 도둑놈들과 뒷거래를 하는 공무원이나 정치가들도 마찬가지로 잡아내야 하는 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