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0-22 18:31 (월)
제64회 백제문화제 개막...볼거리, 체험 등 다양해
제64회 백제문화제 개막...볼거리, 체험 등 다양해
  • 김형중 기자
  • 승인 2018.09.14 2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첫날 비로 관광객 감소...다채로운 프르그램 선보여 만족도 높여
15일‘K-POP 한류 페스티벌'… 가수 황치열, EXID, 모모랜드 출연

제64회 백제문화제가‘한류 원조, 백제를 즐기다’란 주제로 백제의 역사와 문화를 한 눈에 보고 즐길 수 있는 서사적 체험 축제로 그 화려한 막이 올랐다. 사진은 개막식후 불꽃놀이에 관광객들이 열광했다.
제64회 백제문화제가‘한류 원조, 백제를 즐기다’란 주제로 백제의 역사와 문화를 한 눈에 보고 즐길 수 있는 서사적 체험 축제로 그 화려한 막이 올랐다. 사진은 개막식후 불꽃놀이에 관광객들이 열광했다.

제64회 백제문화제가‘한류 원조, 백제를 즐기다’란 주제로 백제의 역사와 문화를 한 눈에 보고 즐길 수 있는 서사적 체험 축제로 그 화려한 막이 올랐다.

백제문화제는 14일 오전 정지산 천제단에서의 ‘백제 혼불 채화’를 시작으로 오는 22일까지 금강신관공원과 미르섬, 공산성 일원에서 9일간의 대장정에 돌입했다.

첫날 숭덕전에서는 웅진백제시대를 이끈 문주왕, 삼근왕, 동성왕, 무령왕, 성왕을 기리는 추모제향인 ‘웅진백제 5대왕 추모제’가 열려 관람객들에게 백제 전통의 모습을 선보였다.

올 백제문화제는 대표 프로그램으로 자리잡은 ‘웅진판타지아’, ‘웅진성퍼레이드’를 비롯해 ‘웅진성의 하루’, ‘공산성 왕실연회’, ‘백제고마촌 저잣거리’, ‘웅진 어드벤처’ 등 역사문화축제로서의 백제문화의 정체성을 잘 살린 전시·공연·체험 프로그램을 가미해 보다 백제다운 축제가 펼쳐진다.

제64회 백제문화제가‘한류 원조, 백제를 즐기다’란 주제로 백제의 역사와 문화를 한 눈에 보고 즐길 수 있는 서사적 체험 축제로 그 화려한 막이 올랐다. 개막식 장면.
제64회 백제문화제가‘한류 원조, 백제를 즐기다’란 주제로 백제의 역사와 문화를 한 눈에 보고 즐길 수 있는 서사적 체험 축제로 그 화려한 막이 올랐다. 개막식 장면.

이어 공산성 성안마을에서 백제의 생활상과 문화를 직접 보고 느낄 수 있는 ‘웅진성의 하루’, 미르섬에 꾸며진 전통체험 마당 ‘백제고마촌 저잣거리’등 다양하고 이색적인 체험 프로그램이 모인 ‘웅진 체험마당’이 인기를 끌었다.

공주시에서 열리는 문화제엔 무령왕 탄생을 뮤지컬로 각색한 공연을 시작으로 오후 6시 30분부터 ‘백제문화제 성공기원 개막 축하쇼’가 열렸다.

제64회 백제문화제가‘한류 원조, 백제를 즐기다’란 주제로  그 화려한 막이 올랐다. 김정섭 공주시장 개막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제64회 백제문화제가‘한류 원조, 백제를 즐기다’란 주제로 그 화려한 막이 올랐다. 김정섭 공주시장 개막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개막 축하쇼에선 1부 시민 퍼포먼스 시작으로 주제 공연, 축하공연, 디지털 불꽃 쇼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올해 첫 선을 보이는 프로그램도 인기를 끌었다. ‘웅진 어드벤처-잃어버린 백제유물을 찾아라’는 백제유물을 찾아 떠나는 참가자들이 미로방 속에서 각각의 미션을 풀어나가며 탈출하는 체험형 프로그램으로, 백제문화의 정체성에 현대적인 재미를 가미해 참가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즐길 거리로는 ‘백제 기마문화체험’, ‘금강 카누 체험교실’, ‘웅진 체험 마을’, ‘농촌 체험마당’, ‘고마 열차 탑승’, ‘인절미 축제’ 등 직접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행사가 준비돼있다.

비속에서 개막식을 보고 있는 관광객들.
빗속에서 개막식을 보고 있는 관광객들.

볼거리는 ‘미르섬 날다, 백제 별빛 정원’, ‘백제에서 공주까지 그리다’, ‘빛과 이야기가 있는 백제 등불 향연’, ‘공주 홍보관’ 등을 운영한다.

가족-친구-연인과 함께 즐길 거리, 먹거리, 볼거리가 풍성하게 준비돼 있는 가운데 공주시의 대표 상품인 ‘공주 알밤 한우’와 밤을 이용한 다양한 음식 등을 맛볼 수 있는 ‘웅진골 맛 집’이 행사 기간 중 관강객들의 입맛을 사로 잡으며 전 업소에서 신용카드 결제가 가능하다.

15일 오후 6시 30분부터는 ‘K-POP 한류 페스티벌’이 열리며 공연엔 ‘EDM 파티’를 시작으로 가수 황치열, EXID, 모모랜드, 틴탑, 군조, 울랄라세션 등 정상급 한류 스타가 총 출동한다.

이밖에도 미르섬 해바리기 포토존, 밤마실 야시장, 공주 캐릭터 페어 등이 공산성 일원에서 진행되며 공주산림휴양 마을, 하숙마을, 한옥마을에서 숙박할 수 있다.

14일 제64회 백제문화제가 개막식이 열린 신관공원에 빗속에서 관람하고 있는 관광객들.
14일 제64회 백제문화제가 개막식이 열린 신관공원에 빗속에서 관람하고 있는 관광객들.

김정식 공주시장은 개막식에서 "1543년전에 웅진백제 수도가 자리를 잡고 564년간 우리 백제는 공주를 바탕으로 충남을 무대로 동아시아를 호령했던 고대 왕궁이었음을 다시 한번 확인한다"며 "이시간 공주, 충남,대한민국을 넘어 동아시아로 다시 걸나가고 있다고 생각한다" 고 선언했다.

이어 "앞으로 9일간 이곳 공주에서 찬란했던 1543년전 백제문화를 마음껏 향유하시고 시민이 주인되어서 치르는 백제문화제를 앞으로 공주시민과 함께 문화를 계승하고 충남, 대한민국과 함께 더욱 가꾸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백제문화제는 14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22일 폐막식까지 매일 열리며 행사 기간 중 30만명 이상의 내-외국인 관광객이 찾을 것으로 예상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