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1-15 13:01 (목)
당진시, 안전무시 관행 근절 캠페인·대피훈련 진행
당진시, 안전무시 관행 근절 캠페인·대피훈련 진행
  • 천기영 기자
  • 승인 2018.09.12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진 안전주간 맞아 시민 안전의식 전파

당진시 7대 안전무시 관행근절 및 지진 안전주간 캠페인 장면
당진시 7대 안전무시 관행근절 및 지진 안전주간 캠페인 장면

당진시가 지진 안전주간(9월 10~14일)을 맞아 7대 안전무시 관행 근절 캠페인과 지진대피 훈련을 11일과 12일에 진행했다.

11일 당진시내 일원에서 진행된 7대 안전무시 관행 근절 캠페인에는 김홍장 당진시장과 당진시 안전관리민관협력위원회의 유관기관 및 단체회원 등 100여명이 참여했다.

캠페인 참여자들은 안전무시 7대 관행 근절이란 주제로 안전수칙 리플릿을 시민들에게 나눠주며 △불법 주정차 △비상구 폐쇄 및 물건적치 △과속운전 △안전띠 미착용 △건설현장 안전수칙 미준수 △등산 시 인화물질 소지 △구명조끼 미착용 같은 관행을 개선하는데 동참해줄 것을 당부했다.

당진시 7대 안전무시 관행근절 및 지진 안전주간 캠페인 장면
당진시 7대 안전무시 관행근절 및 지진 안전주간 캠페인 장면

12일에는 당진시 청사와 천년나무2단지아파트 두 곳에서 시청 직원과 민원인, 아파트 입주민을 대상으로 동시에 지진대피 훈련이 진행됐다.

이날 지진대피 훈련은 당진지역에 규모 6.5 강진이 발생한 상황을 가정해 책상 등을 이용한 1차 안전조치 후 건물 밖으로 대피하는 순으로 이뤄졌다.

건물 밖 대피 후에는 참여자들을 대상으로 구급법과 심폐소생술, 자동제세동기 작동법 등 응급상황에 대비한 응급조치 교육을 실시했다.

한편 지진 안전주간은 2016년 9월 12일 규모 5.8 경주지진을 계기로 지진에 대한 시민의 경각심을 높이기 위해 행정안전부가 지정했으며, 이 기간 전국 자치단체에서 지진 안전 캠페인과 대피훈련을 실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