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1-14 18:06 (수)
서산판 '꽃뱀' 치킨집 40대 여주인...서산경찰에 덜미 쇠고랑
서산판 '꽃뱀' 치킨집 40대 여주인...서산경찰에 덜미 쇠고랑
  • 이수홍 기자
  • 승인 2018.09.06 04:23
  • 댓글 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추행 미끼에 서산시의원 등 3명 4620만원 피해...'참새방앗간' 인물들도 '도마위'

서산경찰서 정문 전경
서산경찰서 정문 전경

이른바, 서산판 ‘꽃뱀’으로 지목돼 회자된 서산 읍내동 소재 A치킨 집 40대 여주인 B씨가 술에 취한 남자 손님 3명으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며 성추행을 미끼로 4620만원의 합의금을 뜯어낸 사실이 서산경찰의 수사로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

서산경찰서는 5일 서산시 읍내동 A치킨 집 여 주인 B(43)씨에 대해 협박과 공갈 등의 혐의로 구속했다. B씨는 5일 오전 10시 대전지방법원 서산지원에서 영장실질 심사 후 이날 자정무렵 법원은 “죄질이 무겁고 증거인멸 등”을 이유로 구속영장을 발부해 구속이 집행됐다.

특히 B씨의 꽃뱀 행각이 한창일 무렵, 지난해 말 문재인 정부 청와대는 이 여인을 청와대로 불러 식사를 제공한 사실도 밝혀져 더욱 화제가 되고 있다. 60여일 진행된 경찰의 수사를 두고 청와대 압력설 등 말까지 돌아 이를 뒷받침 하는 이유가 되기도 했다. '서산판 꽃뱀', 청와대 초청을 두고 그 배경에도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서산판 꽃뱀의 구속은 큰 파장이 예상된다. 서산시의원, 도의원 등 유력 정치인 등이 꽃뱀 치킨 집을 '참새방앗간' 처럼 드나들어 이번 전국 4대 지방선거때는 이 치킨 집을 가리켜 민주당 선거대책본부라는 수식어로 비아냥의 대상이 된 바 있다. 서산시장도 수차례 찾았던 것은 공공연한 사실이다. 

문제의 심각성도 커지고 있다. 꽃뱀 치킨 집을 ‘참새방앗간’처럼 드나들며 합의 과정에 직간접적으로 개입한 사실이 밝혀진 서산시의회 E의원과 충남도의회 F의원 및 꽃뱀의 미끼가 된 남성들을 치킨 집으로 불러들인 것으로 알려진 G일보 H기자 등의 참고인 조사에 대한 경찰의 처분 결과 또한 초미의 관심사가 되고 있다. 그동안 잠잠했던 참새방앗간 인물들에 대한 세인들의 입방아는 또 다시 도마에 오를 전망이다.

경찰에 따르면 성추행 미끼의 덫에 걸려 이 여인에게 돈을 뺏겨 피해를 본 사람들은 서산시의원을 포함 관내 대기업 차장급 2명 등 3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치킨 집 주인 B씨는 7대 서산시의회 J의원으로부터 노래방에서 성추행을 당했다며 지난해 말까지 1500만원씩 두 차례에 걸쳐 합의금 3000만원을 뜯어내 챙기고 전국 4대 지방선거 8대 서산시의회 의원 후보자로 등록한 지난 5월 27일에도 “기자회견을 하겠다”고 협박한 사실도 드러났다. 그러나 더 이상 뜻을 이루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대산공단 대기업 중간간부사원 K씨도 같은 수법으로 1620만원을 뜯기는 피해를 당하고 또 다른 대기업 직원은 협박만, 금품 등 물적 피해는 당하지 않았다.

서산판 꽃뱀 사건은 그동안 지역사회에 잘 알려진 인물들이 연루돼 지역사회를 발칵 뒤집어 놓았었다. 이 사건은 서산의 이미지에 먹칠을 한 사건으로 기록 될 전망이다.

특히 이번 사건과 관련, 문제의 치킨 집을 ‘참새방앗간’처럼 드나들며 합의과정에 개입한 정황 등 직간접적으로 연루된 3명 중에는 참고인 신분을 넘어 형사사건으로 비화될 가능성이 큰 당사자로 지목되는 인물이 있다는 말도 돌아 경찰의 움직임에  눈과 귀가 쏠린다. 경찰은 '노코멘트'다. 신빙성이 관측되는 대목이다.

문제의 치킨 집 참새방앗간 인물들의 도덕성을 성토하는 목소리도 터져 나오고 있다. 인권 관련 단체의 움직임에도 귀추가 주목된다. 지역 인권단체는 국민권익위원회에 이 사건과 관련, 진정서를 내 국민권익위의 조사 결과에도 관심이 쏠린다.

이번 서산 꽃뱀 사건 수사와 관련, 익명의 경찰관계자는 "이 여인의 범죄사실을 특정한 수사기록물 분량이 자그마치 A4용지 31매"라며 "이는 서산경찰서 역대 최고 분량으로 방대하다"고 귀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어정당 2018-09-13 07:30:14
임만나고뽕을땋으니가질게뭐람
꽃뱀이어여쁘고만만했으니그렇게덤벼들었겠지
그렇지않고서는젠장잘만났구만

참새방앗간 2018-09-11 21:44:27
죄는 미워하지만
인간을 미워하지 말라했거늘
인간이 더 미워지는것은
내 인격의 부덕의. 소치겠지만
그래도
미워할라고 발뻣고 잘란다

박천환 2018-09-10 21:45:29
복지위원장이 누구세요?. 보 ㄱ?

베로니 2018-09-09 20:28:04
내로남불이 따로없네~,최서원은 그래도 강남에서ㅋ,서산 치킨집 뭉빙신쩝쩝이 와~~~대박이네,역쉬 ~저질은 저질

청와대 2018-09-08 16:01:20
저여자를 데리고 왜 청와대에 갔을까 정말 이상했지만 이런일이 있을줄이야 전말이궁금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