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6 18:01 (일)
정용기 “국회, 과학벨트 정상추진 위해 현장시찰”
정용기 “국회, 과학벨트 정상추진 위해 현장시찰”
  • 국회=류재민 기자
  • 승인 2018.09.04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방위 국감 일정 수정, 관련 예산확보 ‘피력’ 계획
한국당 월례모임서 예산 축소 입장 표명도 추진

자유한국당 정용기 국회의원. 자료사진.
자유한국당 정용기 국회의원. 자료사진.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간사인 정용기 의원(자유한국당. 대전 대덕구)은 4일 과방위 정당 간사간 협의 후 “대전시 주요현안을 중심으로 올해 국정감사 현장 시찰안을 수정했다”고 발표했다.

정 의원에 따르면 당초 10월 16일 국정감사 현장시찰은 국가과학기술연구회 등으로 예정했으나, 정 의원이 노웅래 국회 과방위원장과 더불어민주당 김성수 간사, 바른미래당 신용현 간사를 설득해 대전시 주요현안을 중심으로 현장시찰을 이끌어 냈다.

현장 시찰 장소는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과학벨트) 조성사업 예산 축소 위기에 처한 과학벨트 기초과학연구원 및 2차 본원 공사현장과 대전 신동·둔곡지구 중이온가속기 구축 공사현장이다.

정 의원은 이곳에서 과학벨트 조성사업의 정상 추진을 위해 최초 요구안대로 예산이 확보되어야 할 점을 과방위원들에게 피력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지난 30년간 대전지역에 사용 후 핵연료를 반입, 임시보관 중인 한국원자력연구원 등을 현장 시찰해 현황을 파악하고 향후 대책을 수립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사용 후 핵연료와 관련한 시민과 지역 언론 관심을 제고하고, 정부 측에 철저한 관리와 관련 예산 지원 등 대책을 촉구하기로 했다.

정 의원실 관계자는 “세부 현장시찰 일정은 과방위 행정실에서 수립되는 대로 알릴 예정”이라며 “과학벨트 예산 축소와 관련해 한국당 충청권 의원 9월 정례모임(19일)에서 성명발표 등 입장 표명을 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