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3 19:03 (금)
가을을 위한 IoT 산소나무
가을을 위한 IoT 산소나무
  • 이민휘
  • 승인 2018.09.03 0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조한 가을, 환절기 질환예방법

어느새 9월이 성큼 다가왔다. 여름의 더위가 물러가고 선선한 바람과 청명한 하늘이 상쾌하게 만들지만 큰 일교차로 환절기 질환에 노출되기 쉬운 계절이기도 하다. 환절기 질환에 미리 대비하여 활기차고 건강한 가을을 맞이해보는 건 어떨까?

가을이 되면 몸에서 건조함을 느끼게 되는데, 메마른 입술과 안구 건조증, 아토피 피부염, 비염 등 건조함이 극성을 부린다. 습도는 면역력과 건강에 밀접한 연관이 있어 실내가 건조해지면 호흡기 점막의 면역력이 떨어져 바이러스나 먼지, 세균 감염의 위험이 커질 뿐 아니라 안구 건조증을 유발하거나 피부 장벽 손상으로 아토피 피부염과 건선 등의 피부 질환을 유발하게 된다.

가을은 습한 여름과 달리 건조한 날씨 탓에 우리의 신체 내외를 건조하게 만들어 기관지와 몸 속 수분함량이 적어져 바이러스가 쉽게 몸에 침투하는 환절기 질환에 걸릴 확률이 높다. 따라서 실내환경은 습도에 신경을 써야 한다.

요즈음 가습기 살균제로 인한 거부감으로 젖은 빨래를 실내에서 건조시키는 사람들도 많다. 실내에서 빨래건조는 곰팡이와 세균 등이 번식할 수 있고 천식 환자나 알레르기 환자에게 치명적일 수 있다. 특히 습도가 높고 밀폐된 곳에서는 더 취약할 수 있다. 또한 쾌적한 습도 40~60%유지가 빨래건조를 통해 맞춘다는 것이 쉬운 일이 아니다.

식물이 실내에서 광합성을 하게 된다면 증산작용이 일어나고 그 증산작용을 이용한다면 짧은 시간내 실내습도를 쾌적한 수준으로 올릴 수 있다. 그래서 실내에서 식물이 광합성을 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보도록 하자. 이 과정에서 약간의 IoT기술과 광합성에 대한 지식이 필요하다.

IoT산소나무

자연이 생산하는 99%는 식물의 광합성으로 만들어 진다. "햇볕, 공기, 물, 흙, 생명"과 “광합성”과의 관계를 충분하게 이해하여 자연에서처럼 실내에서도 식물이 광합성을 하여 실내환경을 개선하고 사람과 교감 반응할 수 있도록 고안된 창작물이 IoT산소나무다.

IoT산소나무는 자연의 생명유지시스템을 응용한 공기청정, 천연가습 기능에, 반려식물이 사람과 상호작용할 수 있도록 감성조명과 뉴미디어 기능을 장착한 감성공학 기반의 다기능 사물인터넷 제품이다.

실내에서 식물과의 동거는 실내 대기 환경을 바꿀 수 있는 유일한 대안이다. 공기청정기와 같은 디바이스로 실내공기를 자연의 그것처럼 바꿀 수는 없기 때문이다. 식물이 있는 자연은 식물의 광합성을 통해 “산원과 환원의 에코시스템”에 따라 자연을 재생산한다. 따라서 식물과의 실내동거는 자연에서처럼 식물이 실내에서도 광합성을 할 수 있어야 한다.

자연의 생명유지시스템

현대인은 하루 일과 중 90%이상을 실내에서 생활하고, 하루에 20-30 kg 정도의 공기를 마시며 살아간다. 세계적으로 약 430만 명이 실내공기 때문에 사망한다고 한다. 대부분의 삶을 실내에서 살아가고 있는 현대인의 삶의 질은 실내 공기의 질에 달려 있다 해도 과언은 아닐 것이다.

우리의 실내공간은 70년대 유류파동을 겪으면서 에너지 효율을 위해 실내를 밀폐해 왔다. 과거의 창호지와 흙으로 벽을 만들어 살던 주거 공간과는 달리 겨울에는 난방, 여름에는 냉방을 위해 실내공간은 밀폐되어 마치 우주선 안처럼 자연과 격리된 공간이 되었다. 미국 환경부는 현대인의 건강을 위협하는 5대 요인 중에 하나가 실내공기라고 규정 하였다.

그림1

그림1처럼 밀폐된 공간에서는 촛불이 꺼지고 생명체는 죽게 된다. 그 공간에 식물이 있다면 식물에서 나온 산소가 동물에게 주어져 호흡이 가능하고, 동물의 호흡에서 나오는 이산화탄소는 식물의 광합성에 활용되어 서로 생명을 유지하게 된다.

이것이 우주 공간에서 생명을 유지해주는 생명유지시스템(life support system)이다. 지금의 도심은 강과 산을 끼고 있어 식물이 군집을 이루던 곳이다. 그 곳에 사람들은 콘크리트로 식물들을 내 몰았고 그 결과 환경은 지금도 파괴되고 있는 중이다. 이 파괴를 멈추게 하려면 회색의 콘크리트와 아스팔트 위에서라도 사람은 식물과 함께 살아갈 수 있어야 한다.

----------------------

  • 다음 호에서는 IoT산소나무를 직접 만들어 볼 것입니다. 따라서 유리용기와 키우고 싶은 식물을 생각하시고 질문이나 문의사항이 있다면 직접 crebizias@naver.com 로 질문 주시면 답변 드리겠습니다.
  • 강좌를 위한 설문을 하고 있습니다. 설문(https://goo.gl/3S23du)에 참여하시면 기사에 수록하지 못한 자료와 연습문제, 오프라인 강좌정보를 보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