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6 18:03 (월)
금강유역환경청, 대청호 문의수역 조류경보 ‘관심’단계 발령
금강유역환경청, 대청호 문의수역 조류경보 ‘관심’단계 발령
  • 이지수 기자
  • 승인 2018.08.08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류경보 발령기준, 2주 연속 초과 관심 단계 발령

금강유역환경청은 8일 오후 2시 기준으로 대청호 문의수역에 조류경보 '관심'단계를 발령했다.

금강유역환경청은 8일 오후 2시를 기준으로 대청호 문의수역에 대하여 조류경보 ‘관심’ 단계를 발령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발령은 조류 모니터링 결과 대청호 문의수역의 유해남조류 세포수가 ‘관심’ 발령 기준인 1,000 세포/mL을 2주 연속 초과 함에 따른 것이다.

대청호의 조류증식 원인은 6월 중순에서 7월초 강우에 의해 오염물질이 다량 유입이 되었고 이후 계속된 폭염과 수온이 30℃ 이상 상승하여 조류가 번식하기 유리한 환경이 조성되어 조류가 다량 증식한 것으로 예측된다.

금강유역환경청에서는 조류경보 발령상황을 관계기관에 신속히 전파하였으며 취‧정수장 및 수질오염원 관리 등 기관별 역할을 강화해 줄 것을 요청하였다.

특히, 수돗물이 안전하게 공급될 수 있도록 대청호 내 취수탑의 취수구 위치를 녹조가 없는 심층(표층 10m 아래)에서 취수토록 조치하였고 정수장에는 활성탄 처리 등 정수처리를 강화할 것을 요청했다.

대청호 조류 분석결과.

아울러, 방치축분 등 녹조를 발생시키는 오염물질의 유입이 최소화되도록 환경지킴이 상시 감시 드론을 이용한 항공감시 등 현장순찰을 강화하는 등 오염원 관리‧점검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김동진 금강유역환경청장은 “기상청 중기예보(’18.8.8)에 따르면 8월 중순까지는 비가 없는 폭염이 지속될 것으로 전망되므로, 대청호에 남조류 증식이 계속 될 수 있다”면서 “관계기관과 합동으로 조류 저감 대응에 총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밝혔다.

참고로, 조류 발생으로 인한 지역 주민들의 불안감을 덜기 위해 조류 분석결과는 물환경정보시스템 수돗물 검사결과는 국가상수도정보시스템을 통해 공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