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0-19 16:18 (금)
충남 투표율 58.1%..천안시 52.2% ‘최저’
충남 투표율 58.1%..천안시 52.2% ‘최저’
  • 황재돈 기자
  • 승인 2018.06.13 1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고 청양군 73.9%, 최저 천안시 동남구 50.3%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투표가 마감된 가운데 충남지역 최고 투표율은 청양군, 최저는 천안시 동남구로 나타났다. 자료사진.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투표가 마감된 가운데 충남지역 최고 투표율은 청양군, 최저는 천안시 동남구로 나타났다. 자료사진.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투표가 마감된 가운데 충남지역 최고 투표율은 청양군, 최저는 천안시 동남구로 나타났다.

13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홈페이지에 따르면 충남은 유권자 174만413명 중 101만1932명이 투표해 최종 투표율 58.1%를 기록했다. 2014년 치러진 제6회 지방선거 투표율 55.7%보다 2.4%포인트 늘어난 수치다.

15개 시·군 중 청양군이 73.9%로 가장 높았고, 서천군(70.2%), 태안군(67.1%), 계룡시(66.9%)가 뒤를 이었다.

천안지역은 유권자 50만9817명(서북구 29만8093명, 동남구 21만1724명) 중 26만6128명이 투표해 52.2% 투표율로 최하위를 기록했다. 아산시는 53.2%의 투표율로 천안시 다음으로 저조했다. 다만, 지난 지방선거 대비 천안시는 4.3% 포인트, 아산시는 2.2%포인트 각각 올랐다.

한편 이날 지방선거 투표는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진행됐으며, 현재 각 지역 개표소에서 개표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당선자 윤곽은 밤 11시께 나올 것으로 전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