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스쿨존 내 교통신호등 노란신호등으로 전면 교체
아산시, 스쿨존 내 교통신호등 노란신호등으로 전면 교체
  • 윤원중 기자
  • 승인 2018.04.25 0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운전자 시인성 개선과 어린이보호구역임을 알려 어린이 보행사고 예방

노란신호등 설치가 완료된 아산시 월랑초등학교 일대 모습

아산시가 지역 초등학교 어린이보호구역에서의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스쿨존 내 교통신호등을 노란 신호등으로 전면 교체했다.

노란신호등 교체사업은 기존 검은색 등면을 노란색으로 사용하는 것으로 시인성 개선과 함께 운전자에게 어린이보호구역임을 알려 저속운전을 유도해 어린이 교통사고를 줄이는 교통환경개선 사업의 일환이다.
 
노란신호등은 지난 2017년 12개교 초등학교에 시범적으로 시행됐고, 이를 통해 효과가 입증되어 지난 2월부터 4월까지 총 1억 5천만원의 예산을 들여 초등학교 28개교 총 240개 신호등을 노란 신호등으로 교체 완료했다.
 
또한 아산시는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안전표지판, 노면표시, 미끄럼시설 등 안전시설물에 대한 대대적인 정비를 병행하고 있다.
 
아산시 관계자는 “안전한 등하굣길을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며, “운전자분들도 사고예방을 위해 어린이보호구역 내 신호 준수와 돌발 상황에 대비한 서행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