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교육청, 학교 안전교육정책 ‘전국 최우수 기관 선정’
충남도교육청, 학교 안전교육정책 ‘전국 최우수 기관 선정’
  • 이정석 기자
  • 승인 2018.03.21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중연 안전총괄과장 “365일 안전한 학교 만들기에 최선”

충남도교육청이 2017학년도 학교 안전교육정책 전국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기관 표창을 수상했다.
충남도교육청이 2017학년도 학교 안전교육정책 전국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기관 표창을 수상했다.

충남도교육청이 2017학년도 학교 안전교육정책 전국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기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21일 밝혔다. 

도교육청은 ‘학생안전’을 모든 교육정책의 최우선 과제로 정하고 전국 최초로 안전총괄과를 신설했으며, 도내 전 학교에 100% 안전책임관을 지정하는 등 재난안전체계를 구축한 바 있다.

또한 학교안전 7대 표준안을 바탕으로 다양한 교육자료와 각종 재난대비 매뉴얼을 개발 보급해 학생들의 안전의식 함양과 위기상황 시 즉시 대응할 수 있도록 안전교육에 힘써 왔다.

특히 이론이 아닌 다양한 재난상황을 체험해 대응 능력을 반복․숙달함으로서 학생 스스로를 보호할 수 있는 역량 강화를 위해 교실형 안전체험관을 설립했고, 공주 지역에 내년 3월을 목표로 가칭 충남학생안전체험관을 설립하고 있다.

이중연 안전총괄과장은 “이번 표창은 충남교육청의 안전교육정책이 우수하다는 평가로 매우 뜻 깊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365일 안전한 학교 만들기에 힘써 학생들이 행복한 충남교육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