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3 18:19 (목)
[취임]건양대 제9대 의료원장 최원준 박사 취임
[취임]건양대 제9대 의료원장 최원준 박사 취임
  • 박성원 기자
  • 승인 2018.03.05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 의료를 여는 맞춤형 정밀의료 선도할 것”

최원준 제9대 건양대 의료원장 겸 10대 병원장.
최원준 제9대 건양대 의료원장 겸 10대 병원장.

최원준 현 건양대병원장이 5일 오전 8시 건양대병원 암센터 대강당에서 구본정 건양학원 이사장, 정연주 건양대학교 총장을 비롯한 교직원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9대 건양대 의료원장 겸 10대 병원장으로 취임했다.

최 의료원장은 지난 2년간의 임기 동안 의료의 질 향상과 쾌적한 의료 환경 조성, 진료체계 개선 등을 통해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이에 보건복지부나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하는 각종 평가에서도 최고 등급을 받았으며, 권역응급의료센터 승격 선정, 중부권 최초 왓슨 포 온콜로지 도입 등을 통해 지역민의 보건의료 향상에도 기여했다.

특히 지난해 보건의료노조 건양대병원지부와 처음 시행한 임금단체협약을 무분규로 자율합의하면서 조직 안정과 내부 결속을 다지고 모범적인 노사관계를 구축했다는 평가를 받기도 했다.

최 의료원장은 취임사에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중견 대학병원으로 성장할 수 있었던 것은 모든 구성원들의 노력의 결과”라며 “첨단 ICT 기반의 새 병원 건립을 성공적으로 수행함과 동시에 맞춤형 정밀의료를 선도해 환자와 지역사회, 구성원 모두가 자랑스러워하는 병원을 만들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우리가 행복해야 환자들에게도 행복이 전해지기 때문에 교직원 서로가 신뢰하고 존중하며 사랑할 수 있는 직장 문화를 만들어 나가는데 의료원 차원의 노력을 게을리 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최 의료원장은 고려대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외과학 석사와 박사 학위를 받았다. 지난 2000년부터 건양대병원에서 근무하면서 교육연구부장, 진료부장, 부원장 등의 주요 보직을 두루 거치고 제9대 병원장으로 재직해왔다.

대외적으로는 대한대장항문학회 상임이사, 교육수련위원장 등을 역임했으며 대장암 분야의 명의로 알려져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