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평통대전서구협의회, 정월대보름 맞이 통일기원 전통민속놀이 한마당 개최
민주평통대전서구협의회, 정월대보름 맞이 통일기원 전통민속놀이 한마당 개최
  • 박길수 기자
  • 승인 2018.02.25 2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 내동초서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대전서구협의회는 24일 내동초에서 정월대보름 맞이 통일기원 전통민속놀이 한마당을 개최, 서구협의회 자문위원과 북한이탈주민 및 지역주민들이 강강수월래 민속놀이를 즐기고 있다.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대전서구협의회는 24일 내동초에서 서구자문위원과 북한이탈주민, 지역주민 등 15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정월대보름맞이 통일기원 전통민속놀이 한마당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정월대보름을 맞아 남과 북의 문화를 체험하며 북한이탈주민의 남한정착을 위한 계기로 열렸으며, 민주평통서구협의회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전통민속놀이 한마당을 열었다.

행사에는 설동호 대전시교육감과 장종태 서구청장, 최치상 서구의회의장, 이미현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대전지역회의 부의장이 함께 했다.

1부는 서구협의회 자문위원과 북한이탈주민 및 지역주민이 준비한 강강수월래 및 청어엮기 민속놀이를 즐기고 이어 윷놀이, 제기차기, 빙고인사체조 순으로 펼쳐졌다.

2부에서는 최숙자 경기민요팀과 가수 심혁의 흥겨운 무대로 시작해 남한과 북한의 전통노래를 불러보는 시간을 가졌다.

민주평통 대전서구협의회는 김영문 회장은 북한이탈주민 학생 2명에게 장학증서와 장학금을 전달하며 미래 통일한국의 리더로 성장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