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명절엔 존중과 배려로 가정폭력 예방하자!
설 명절엔 존중과 배려로 가정폭력 예방하자!
  • 천안동남경찰서 원성파출소 경위 윤정원
  • 승인 2018.02.13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동남경찰서 원성파출소 윤정원 경위

경찰은 설 명절 연휴기간에 맞춰 오는 18일까지 가정폭력 신고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해 모니터링과 가정폭력 신고 접수 시 현장 대응력 강화 등 가정폭력 방지를 위해 총력 대응하고 있다.

경찰청 자료에 따르면, 설 연휴 기간 발생한 가정폭력 사건이 지난 2014년 3138건에서 2015년 4508건으로 많이 늘어났다가 2016년에는 4457건 발생해 매년 증가하는 추세다.

긴 연휴를 맞는 동안 외부활동이 잦아들고 친족이나 가족과 갖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가정 내 갈등이 두드러져 제사 등 명절 준비에 따른 스트레스 등과 음주가 결부돼 가정폭력이 집중적으로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경찰은 112신고로 접수되는 모든 가정폭력에 대한 신속한 출동과 임시조치를 통해 2차 피해를 예방하고, 가정폭력 재발우려 가정에 대해 연휴기간 중 학대예방경찰관의 전화통화 등으로 1회 이상 모니터링을 실시한다.

또 신고 접수된 가정폭력 사건의 전수 합심회의를 통해 가정폭력 범죄 수반 여부를 면밀히 분석해 재발이 우려되거나 위험한 가정을 선정해 주기적인 방문과 원만한 가정으로의 회복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따라서 설 명절을 맞아 지나친 음주와 의견 충돌은 가정폭력으로 이어질 수 있으므로 가족구성원 간 서로 존중하고 배려하는 마음이 필요하다. 가정폭력이 발생하면 집안일이라고 감추지 말고 경찰에 신고해 관련 상담기관의 도움을 받아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