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0-19 13:49 (금)
구봉지구 산림복지종합교육센터 조성부지 그린벨트 해제
구봉지구 산림복지종합교육센터 조성부지 그린벨트 해제
  • 박길수 기자
  • 승인 2018.01.09 16:1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인허가ㆍ토지보상 절차 밟는다

대전 유성구 성북동 산1-13번지 일원에 조성중인 대전숲체원 자연휴양림 조감도
대전 유성구 성북동 산1-13번지 일원에 조성중인 대전숲체원 자연휴양림 조감도

대전시가 지난 2010년 3월 유니온스퀘어를 유치하려다 무산된 서구 구봉도시개발사업지구 내 산림복지종합교육센터 건립부지가 지난해 12월 그린벨트에서 해제돼 센터 건립을 위한 토지보상 절차 등을 밟는다.

대전시는 구봉지구에 들어설 산림복지종합교육센터 착공에 앞서 진입도로 및 기반시설(상하수도 등) 조성을 위해 그린벨트에서 12월 해제됐다고 9일 밝혔다. 이에 따라 올해 산림복지종합교육센터 건립에 앞서 인허가 절차를 밟고 토지보상에 들어갈 예정이다.

아울러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은 대전시로부터 토지 소유권을 이전(2019년 6월 예정)받은 후 산림복지종합교육센터를 본격 조성할 계획이다. 산림복지종합교육센터는 산림복지전문가(숲해설가, 유아숲지도사, 숲길체험지도사)의 직무역량교육을 위한 시설이다.

한국산림복지진흥원 관계자는 “향후 기본계획 및 실시설계가 이뤄져야 하는 관계로 산림복지종합교육센터의 도입시설과 조감도는 아직 결정된 바 없다”고 말했다.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은 산림복지문화재단과 녹색사업단을 통합해 지난 2016년 4월 설립된 산림청 산하 공공기관으로 산림복지시설 조성 및 운영, 산림복지 서비스 제공, 국가·지자체 위탁업무 등을 담당하고 있다.

이와함께 유성구 성북동 산 1-13번지 일원에는 국립대전숲체원(33ha, 국유림 내)이 들어선다. 대전숲체원은 치유와 휴양을 할 수 있도록 꾸며 놓은 산림복지 서비스 공간이다.

도시지역 청소년들이 손쉽게 나무에 대해 체계적인 교육을 받을 수 있는 장소와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숲과 나무와 관련된 각종 회의나 세미나, 전시회, 관련 시민단체의 교류장소로 활용된다.

연면적 3000㎡  규모에 산림교육센터·유아숲체험원·실내집회장·행정동·교육동·산림휴양관·숲속의 집·안내소·숲속도사관·옥외화장실 등을 갖춰 내년 상반기 준공될 전망이다.

한편 대전시가 서구 관저동 구봉지구에 신세계유니온스퀘어를 유치하려던 ‘구봉지구 도시개발사업’은 지난 2010년 3월 중앙도시계획위원회의 그린벨트 해제 부결로 무산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외않되 2018-01-10 16:16:51
프로그렘 -> 프로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