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보성초 타악콘서트 ‘Feel 굿’ 관람
대전보성초 타악콘서트 ‘Feel 굿’ 관람
  • 임연희 기자
  • 승인 2017.06.07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보성초등학교(교장 임명혁)는 7일 4~6학년 학생과 교직원이 함께 키움체육관에서 전통타악콘서트 ‘Feel 굿’을 관람했다.

대전보성초등학교(교장 임명혁)는 7일 4~6학년 학생과 교직원이 함께 키움체육관에서 전통타악콘서트 ‘Feel 굿’을  관람했다.
 
이 공연은 한국메세나협회와 한화그룹이 사회통합과 글로벌 인재양성을 위해 무료로 제공하는 ‘한화 예술더하기’ 프로그램으로 전통문화교육을 콘셉트로 해 예술교육 및 체험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이 날 공연은 판굿과 판소리를 합친 여는 무대 ‘판과 소리’, 한국무용 흥과 멋, 신명나는 사물놀이 ‘리듬터치’, 국악으로 듣는 힐링음악 ‘어울 樂’, 타악 퍼포먼스 ‘타타타’로 구성되어 공연되었는데, 공연이 진행되는 동안 장중한 힘과 신명을 만끽할 수 있었다.

공연을 관람한 한 학생은 “북소리와 함께 제 심장도 쿵쾅쿵쾅 함께 뛰었어요” 라고 말했다.

전통풍물 장단을 현대적인 형식에 담은 타악 퍼포먼스로 우리나라 전통 타악기와 여러 가지 생활도구들을 활용하여 역동적이며 빠른 스피드와 신명이 함께 어우러져 전통과 현대를 아우르는 정말로 풍성한 공연이었다.

전통악기에 춤과 노래를 더하여 더욱 새로워진 아리랑을 느끼고, 다채롭고 화려한 공연 속 체험형 프로그램으로 함께 즐기고, 재미있는 공연과 함께 우리 것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높이는 좋은 계기가 되었다. 

대전보성초등학교는 교육복지우선지원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다양한 자원 연계를 통해 학생들에게 프로그램을 제공하여 교육취약 학생들의 삶의 질 향상에 힘쓰고 있는데, 이번에는 교육복지주간을 맞아 학생들이 함께 공연을 관람하여 더욱 의미가 있었다.

<이 기사는 대전광역시교육청과 함께하는 교육복지 우선지원사업 캠페인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