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인의 세계 천재에 선정된 을지대 의대생
16인의 세계 천재에 선정된 을지대 의대생
  • 이충건 기자
  • 승인 2012.10.26 1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학년 이한경 씨, IQ 177로 세계 천재명부 IQ 상위 7위 등재

   
 
세계 천재명부(The World Genius Directory)를 인용한 ‘IQ 상위 16인’에 한국인이 당당히 이름을 올렸다.

주인공은 을지대학교 의학과 3학년에 재학중인 이한경(27) 씨. 26일 국외 경제 매체인 비즈니스 인사이더에 따르면 이 씨는 세계 천재명부에서 7번째로 등재됐다. 세계 1위는 IQ 198의 그리스 정신과 의사 에반겔로스 카치울리스였다. 이 씨의 IQ는 177.

이 씨는 컷오프(Cut-Off) IQ가 175(sd=표준편차 15)로 세계 각종 천재 집단(High IQ Societies Membership) 가운데 가장 입회가 어렵다는 올림프아이큐 소사이어티(OLIMPIQ Society)의 유일한 한국인 회원이다.

올림프아이큐 소사이어티의 전체 회원은 전 세계 통틀어 단 26명에 불과하며 이 단체의 입회 기준인 IQ 175는 통계적으로 350만분의 1에 불과한 수준이다.

이 씨는 이외에도 멘사 코리아, 미스테리엄 소사이어티, 이피큐소사이어티, 글리아소사이어티, ISI 소사이어티 등 여러 천재 집단에도 소속돼 있다. 이들 천재집단의 자격기준은 올림프아이큐 소사이어티와 같이 표준편차 15를 기준으로 했을 때 멘사 코리아가 130(sd=24일 때 148)인 것을 비롯해 대부분 130~148에 분포돼있다.

현재 서울 노원 을지병원에서 의학 실습교육을 받고 있는 이 씨는 “남들보다 암산이나 이해, 암기하는 속도가 빠르다고는 생각했지만 특출하다고 생각해본 적은 없다”며 “훌륭한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가 되는 게 꿈”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