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에 소문난 착한 맛집 ‘햇잎갈비 전주 세무서점’
전주에 소문난 착한 맛집 ‘햇잎갈비 전주 세무서점’
  • 이충건 기자
  • 승인 2013.06.17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업한지 1년도 되지 않아 전주 맛집으로 자리잡아가고 있는 햇잎갈비 전주 서곡점. 맛있다고 소문난 만큼 정도 많은 곳으로 유명세를 타고 있다.

햇잎갈비를 오픈하자마자 매월 하루 시간을 내어 지역 어르신들께 맛있는 식사대접을 하거나 주변에 어려운 이웃들에게 갈비를 지원해 주는 등 자발적으로 봉사활동을 시작했다.


“지역경제발전의 일등공신인 어르신들을 대접하는 것은 너무나도 당연하다”는 장양현 대표는 식사대접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초대에 응해주신 어르신들을 한 분 한 분 찾아가 인사를 나누며 따뜻한 정도 함께 나누고 있다.

식사를 마치신 어르신들은 “햇잎갈비는 맛도 일품이지만 장 대표의 마음씨가 너무나 예쁘다”며 “앞으로 더욱더 번창하길 바란다”는 덕담을 건넸다.

  김정순(왼쪽) 장양현 사장 부부  
김정순(왼쪽) 장양현 사장 부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